블로그 이미지
wizmusa와 holymoly의 여행 기록
wizmusa

Recent Comment

Recent Trackback

Archive

calendar

          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
  • 119,786total
  • 0today
  • 1yesterday
2007.04.03 00:07 미국여행기

2002년 1월 21일 (월)

워싱턴의 항공우주박물관 (Air & Space Museum) 관람기 (1)


1783년 몽골피에 형제의 기구 비행
출처: http://blog.daum.net/miriya/10363317

1683년 오리 물갈퀴처럼 생긴 날개를 달고 절벽에서 뛰어내렸다는
프랑스의 베스니에라는 자물쇠 제조공
(다행히 죽지는 않았답니다.)
출처: http://blog.daum.net/miriya/10363317

 1층에는 인류 비행의 역사에 관한 전시물이 주를 이루고 있었다. 그 중에는 인류가 비행에 대해 막연한 공상만 할 때의 상상화 자료도 많았는데 그 중 가장 맘에 드는 것이 아래 그림이었다.


La Minerve - 1803

 La Minerve는 공상의 항공수단으로 프랑스의 Etienne Robertson이 설계했다고 써 있었다. 세상에, 교회까지 갖추고 있는 것이 보이는가? (가축을 기를 수 있는 우리 등 갖출 것은 갖추려 한 모양이다.) Self-contained aerial community라는 부제가 붙어 있었다. 정말 그 당시로는 획기적인(혹은 공감 받기 힘든) 발상이었을 것이다. 하늘 여기저기로 비행기가 들쑤시고 다니기 전 세상의 사람들은 날고 싶다는 생각 외에도 천공의 성 라퓨타같은 상상을 많이 했나 보다.

***

어린 왕자가 철새들의 이동을 따라 여행하는 모습
출처: 어린왕자
박물관의 자료에 따르면 위의 어린왕자 그림처럼 철새를 매단 탈것을 타고
달까지 간다는 상상도 했었다고 합니다. (17세기 소설, "Domingo Gonzales")

 새들을 이용해서 비행하겠다는 생각은 참 많은 사람들이 했다. 이 곳에도 그런 생각을 그린 그림이 좀 있었는데 금새 어린왕자 생각이 났다. 여기에 한술 더 떠 알렉산더 대왕이 그리폰을 매단 커다란 바구니에 타고 먹이로 꼬여서 날아다녔다는 전설에 관한 그림도 있었다.


알렉산더 대왕이 그리폰을 타는 그림은 찾지 못해서
WOW에서 그리폰을 타는 그림을 올립니다.

출처: http://flickr.com/photos/silverbees/207279525/

posted by wizmusa

댓글을 달아 주세요